티스토리 뷰


한국농정신문 농민만평, 박홍규



논에 농약 치러 들어갔다. 몇년만일까?

겉으로 보기엔 멀쩡한 논이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이러저러한 병들이 빠르게 번지고 있다. 

가뭄 끝에 내린 비가 원인이다. 

눈에 띄지 않았으면 모르겠으나 눈으로 확인한 이상 농약을 하지 않을 수 없다. 








'농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물에 콩 나듯..  (1) 2014.07.08
나락을 벤다.  (0) 2013.10.07
나락 목아지가 늘어지면 농민들 목은 길어진다.  (0) 2013.09.06
출수  (0) 2013.08.09
장맛비 내리는날  (2) 2013.07.05
모내기 풍경  (0) 2013.05.30
TAG
,
댓글
댓글쓰기 폼